‘학생 건강 증진’ 국가적 책임 강화
‘학생 건강 증진’ 국가적 책임 강화
  • 정대윤 기자
  • 승인 2019.03.15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12개 부처, 제 1차 학생건강증진 기본계획 확정
전국 모든 초·중·고교 교실에 공기정화장치 설치
무료 독감 예방접종…중·고생까지 확대
ⓒ뉴시스
ⓒ뉴시스

[뉴스토피아 정대윤 기자] 정부 12개 부처가 공동계획으로 올해 안에 전국 모든 초·중·고교 교실에 공기정화장치를 설치하고, 실내 체육시설이 없는 학교에는 간이체육실, 옥외체육관 등을 확충하기로 했다.

또한 당초 만 12세 이하 어린이에게만 실시하던 인플루엔자 무료 예방 접종지원은 중·고등학생까지 단계적으로 확대하는 등 학생들의 일반적 건강관리와 건강 취약 학생을 위해 제공되는 건강서비스도 확대 지원한다.

교육부와 문화체육관광부, 보건복지부, 환경부 등 12개 관계부처는 15일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주재 열린 사회관계장관회의에서 '모든 학생을 보다 건강하게'라는 비전 아래 이같은 내용을 담은 '제1차 학생건강증진 기본계획('19∼'23년)'을 확정·발표했다.

정부는 지속적으로 증가 추세에 있는 비만 문제에 대응해 비만학생을 대상으로 대사증후군 선별검사를 실시, 그 결과를 제공하고 학교용 예방 프로그램을 보급하는 등 관리를 강화한다.

또 장애인 건강검진기관을 현재 전국 8곳에서 2022년 30곳으로 확대 지정하고, 중증장애 아동이 만성·일상적 질환을 예방·관리받을 수 있는 장애아동 건강주치의 시범사업안도 마련하는 등 장애학생에 대한 의료적 서비스도 강화한다.

매년 유행이 반복되는 인플루엔자로 인한 수업 결손을 방지하고 의료비를 절감하기 위해 인플루엔자 무료접종을 현재 초등학생(12세 어린이)까지에서 중·고생으로까지 단계적으로 확대 추진한다.

아울러 소아당뇨 학생에게 필요한 당뇨병 소모성 재료의 급여대상을 확대하고 건강한 학교생활을 지원하기 위한 가이드라인도 개발해 보급하며, 우울 등 정신건강 관련 상담망 운영·지원, 자살을 시도한 저소득가정 학생에 대한 치료비 지원 등도 추진된다.

또한 학교 안팎의 교육환경 관리도 강화한다.

안전한 학교 석면 관리를 위해 석면 해체·제거 과정에 대한 관리·감독을 강화하고, 전문 조사업체를 통한 정기적인 위해성 평가 방안을 마련한다.

미세먼지로부터 안전한 교실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전국 유치원과 초·중·고교에 공기정화장치 설치를 올해 안에 완료하고, 공기정화장치를 안정적으로 운영하기 위한 가이드라인도 마련·보급하기로 했다.

또한 학교와 인접한 공사현장 등 교육환경에 피해를 줄 수 있는 시설 등에 대해서도 교육청, 인허가기관 등을 통해 사전점검을 강화하고, 학부모가 참여를 희망할 경우 동참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학생 건강관리를 보다 원활히 할 수 있도록 보건·영양·상담교사 등도 증원·배치하고, 영·유아 시기부터 건강한 식생활습관을 가질 수 있도록 영양·식생활교육도 강화해 급식 위생 또한 철저하게 관리해 나가는 등 안전한 먹거리 제공을 위해 적극 노력할 예정이다.

이밖에 교육청과 학교 등 교육기관은 지자체, 전문기관간 협업을 강화하고 역할 분담을 통해 더욱 체계적으로 건강취약학생에 대한 지원을 추진할 예정이다.

유은혜 부총리는 "제1차 학생건강증진 기본계획이 학생 건강 문제에 대한 접근 방식을 새롭게 바꿔나가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우리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과 행복한 학교생활을 위한 밑거름이 될 수 있도록 모든 관련부처에서 소관과제 추진에 적극 힘써달라“고 주문했다.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