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청년층 실업률 12% 넘어 ‘역대 최고’
지난달 청년층 실업률 12% 넘어 ‘역대 최고’
  • 남희영 기자
  • 승인 2016.03.16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토피아 = 남희영 기자] 지난달 청년실업률이 1999년 통계기준 변경 이후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 전체 실업률도 6년만에 가장 높은 수준에 달했다. 16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6년 2월 고용동향'을 보면 지난달 청년층(15~29세) 실업률은 12.5%로 전년동월 대비 0.2% 포인트 상승했다. 지난달 청년 실업자 수가 56만명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7만6천명 증가한 수치이다.

특히 통계청이 1999년 6월 실업자 분류기준을 1주일에서 4주일로 변경한 이후 지난달 청년실업률은 역대 최고치였다. 청년실업률은 2월을 기준으로 2013년 9.1%, 2014년 10.9%, 2015년 11.1%를 기록했다.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1월 말에 있었던 9급 공무원 시험은 총 22만2650명이 응시했다. 지난해 1월 9급 공무원 시험의 응시자는 19만987명이었다. 정부는 응시자가 약 3만2000명 늘어나면서 청년실업률을 0.5%포인트 끌어올려 청년실업률 상승의 직접적 원인이 됐다고 설명했다.

전체 실업률은 4.9%로 전년대비 0.3%포인트 상승했다. 이는 2010년 2월(4.9%) 이후 최고치다. 반면 지난달 전체 취업자수는 2541만8000명으로 전년대비 22만3000명 증가하는 데 그쳤다. 취업자 증가 폭은 2015년 4월(21만6천명) 이후 10개월 만에 가장 낮은 것이다.

경제활동인구는 작년보다 33만7천명 늘어났고, 고용률은 58.7%로 0.1%포인트 하락했다. 경제활동참가율은 61.8%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0.2%포인트 상승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비교 기준인 15∼64세 고용률은 65.0%로 1년 전보다 0.1%포인트 상승했다.

50대 이상 고령층을 중심으로 일자리가 늘어났다. 지난달 50대 취업자는 7만7천명, 60세 이상은 15만8천명 늘었다. 20대는 1만8천명, 40대는 1만5천명 증가했다. 30대만 유일하게 인구 감소의 영향으로 4만4천명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뉴스토피아 = 남희영 기자 / nhy@newstopia.co.kr]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