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혐의' 강지환, 자택서 긴급체포
'성폭행 혐의' 강지환, 자택서 긴급체포
  • 정인옥 기자
  • 승인 2019.07.10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지환 "술 취해 기억 안 난다" 진술
성폭행·성추행 피해주장 여성 2명은 외주 스태프
ⓒJTBC뉴스 캡쳐
ⓒJTBC뉴스 캡쳐

[뉴스토피아 정인옥 기자] 배우 강지환이 9일 소속사와 계약된 여성 스태프 2명을 성폭행·성추행한 혐의(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준강간 혐의)로 오후 10시 50분경 경기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긴급체포됐다.

강지환은 외주 스태프 A씨, B씨와 함께 9일 경기도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던 방에 들어가 성폭력을 저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성폭행을, B씨는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했으나, 강지환은 혐의에 대해 “술에 취해 전혀 기억나지 않는다”며 “눈을 떠보니 여성들이 자고 있던 방이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지환은 현재 TV조선 드라마 ‘조선생존기’에서 주연을 맡고 있어 성폭행 혐의가 드러날 경우 방송도 차질을 빚을 것으로 보인다.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