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 양현석, 새벽 파쇄차? 증명서 제시···빅뱅 승리 의혹 해명
YG 양현석, 새벽 파쇄차? 증명서 제시···빅뱅 승리 의혹 해명
  • 정인옥 기자
  • 승인 2019.03.04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대표ⓒ뉴시스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대표ⓒ뉴시스

 

[뉴스토피아 정인옥 기자] 양현석(49) YG엔터테인먼트 대표가 파쇄차와 관련한 의혹을 해명했다. 새벽에 서울 합정동 YG로 파쇄차가 드나든 모습이 포착되면서 '버닝썬 논란'에 휩싸인 그룹 '빅뱅'의 승리(29)와 연관된 문서를 급히 처리한 것 아니냐는 의심을 샀다.

양현석은 4일 오전 인스타그램에 "나도 궁금해서 한번 확인해봤다. 매년 3개월에 한번씩 분기별로 진행해온 절차"라고 밝혔다. "통상적으로 열흘 전 전 직원들에게 통보, 언론 보도 후 파기 업체에서 연락, 현재 업체에서 해당 물품을 파기하지 않고 임대 창고에 그대로 보관 중이랍니다"라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관련 서류 역시 공개하며 "잘못된 정보에 도움이 되었길 바랍니다"라며 문서를 처리한 증명서를 첨부했다.

앞서 지난달 28일 새벽 YG 건물로 기록물 파쇄 서비스 업체 차량 2대가 들어간 모습을 포착됐고, 전날 승리가 경찰 조사를 받았던 날과 맞물리면서 각종 의혹이 쏟아졌다.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