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자동차, ‘2014년형 프라이드’ 6일부터 본격 시판
기아자동차, ‘2014년형 프라이드’ 6일부터 본격 시판
  • 변성진 기자
  • 승인 2014.01.05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리적인 가격에 상품성을 강화한 ‘2014년형 프라이드’ 컴백

대한민국 소형차의 자부심 프라이드가 더욱 진화한 모습으로 돌아왔다.

기아자동차㈜는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각종 사양을 기본 적용해 상품성이 더욱 향상된 ‘2014년형 프라이드’를 6일(월)부터 본격 시판한다.

새롭게 선보인 ‘2014년형 프라이드’는 ▲센터플로어 언더커버 전 모델 기본 장착 ▲인조가죽 블랙내장 및 풀오토 에어컨 확대 적용 ▲소비자 맞춤형 옵션사양 추가 등 기존 프라이드에 대한 고객들의 요구를 적극 반영해 상품 경쟁력을 한층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 기아차 ‘2014년형 프라이드’ 6일부터 본격 시판(사진제공=기아자동차)
‘2014년형 프라이드’는 전 모델에 ‘센터플로어 언더커버’를 기본 적용해(※운전교습용 차량 제외) 차량 하부의 외관을 보다 깔끔하게 마무리했을 뿐 아니라 주행 시 도로 소음을 감소시키고 차량 하부를 보호한다.

이와 함께 ‘2014년형 프라이드’는 고객 선호 사양인 ‘인조가죽 블랙내장’을 1.4 스마트 스페셜 모델부터 기본 적용했다.

‘인조가죽 블랙내장’은 ▲블랙원톤 인테리어 ▲인조가죽시트 ▲도어 센터트림 인조가죽 감싸기 ▲앞좌석 시트백 포켓 ▲운전석 시트높이 조절장치로 구성돼 있으며, 고급스러움과 세련된 스타일이 돋보여 고객들로부터 인기가 높은 사양이다.

기아차는 이 같은 고객 선호를 반영해 기존 스마트 스페셜 모델에서 옵션으로만 선택 가능하던 ‘인조가죽 블랙내장’을 기본 적용했으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가격인상은 18만원으로 최소화 해 고객 만족도를 높였다.

또한 기존 1.4 모델에서는 선택할 수 없던 고급 사양인 풀오토 에어컨을 1.4 트렌디 모델부터 기본 적용했음에도 가격은 합리적인 수준인 12만원 인상에 그쳐, 1.4고급형 모델을 선택하는 고객들에게 최상의 만족을 선사한다.

▲ 기아차 ‘2014년형 프라이드’ 6일부터 본격 시판(사진제공=기아자동차)
소비자 맞춤형 신규 옵션도 새롭게 추가한다.

▲겨울철 운전 시 유용한 ‘앞좌석 열선시트’를 1.4 스마트 스페셜 모델에서 선택할 수 있도록 하고 ▲자동요금징수시스템(ETCS), 풀오토 에어컨, 클러스터 이오나이저로 구성된 ‘컨비니언스 패키지’는 1.4 디럭스 모델에서 선택 가능하도록 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디자인을 자랑하는 프라이드가 합리적인 가격에 상품성을 강화한 ‘2014년형 프라이드’로 돌아왔다”면서 “고유가 시대 경제성과 스타일, 상품성을 원하는 고객들에게 최고의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2014년형 프라이드’의 판매가격은 ▲4도어 모델이 1,293만원~1,656만원, ▲5도어 모델이 1,338만원~1,701만원이다. (자동변속기 기준)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