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상계의 전설’ 우사인 볼트도... 코로나19 확진, 자가 격리 중
‘육상계의 전설’ 우사인 볼트도... 코로나19 확진, 자가 격리 중
  • 최수희 기자
  • 승인 2020.08.25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에서 가장 빠른 사나이' 우사인 볼트(34)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고 격리 중이다고 23일(현지시간) 밝혔다. (사진=우사인 볼트 트위터 캡처)
'세계에서 가장 빠른 사나이' 우사인 볼트(34)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고 격리 중이다고 23일(현지시간) 밝혔다. (사진=우사인 볼트 트위터 캡처)

 

[뉴스토피아 최수희 기자]'세계에서 가장 빠른 사나이'로 불리는 육상계의 전설 우사인 볼트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려 자가격리 중이라는 현지 매체의 보도가 나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24일(현지시간) 자메이카 라디오 네이션뉴스는 자메이카 출신의 육상 선수 볼트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볼트는 지난 21일 34번째 생일을 맞아 깜짝 파티에 참석했다가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전해졌다. 소셜미디어에는 당시 파티에서 참가자들이 마스크를 쓰지 않은 채 춤을 추는 영상들도 올라왔다.

볼트는 24일(현지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영상에서 침대에 누운 채 "토요일에 검사를 받았다"며 "별다른 증상은 없다. 자가격리를 하면서 프로토콜에 따를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볼트는 "방금 전 일어나 해당 기사를 봤다"며 이같이 말했다. 다만 볼트는 검사 결과가 나왔는지에 대해선 분명히 말하지 않았다. 그는 자신과 접촉했던 이들에게 격리를 권고하기도 했다.

2017년 육상계에서 은퇴한 볼트는 육상 남자 100m와 200m 세계 신기록을 보유 중이며 올림픽에서 모두 8개의 금메달을 딴 세계적인 육상 스타다.

인구 300만명 카리브해 국가 자메이카에서는 지금까지 1529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그중 16명이 사망한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최근 들어 확산 속도가 급속히 빨라지고 있다. 이달 초만 해도 한자릿수에 불과하던 자메이카의 일일 확진자 수는 최근 4일간 50명 이상으로 급증한 것으로 알려졌다.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