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역인 안상제 시인, 감성 시집 ‘사랑받고 싶어서’ 출간
무역인 안상제 시인, 감성 시집 ‘사랑받고 싶어서’ 출간
  • 정상원 기자
  • 승인 2019.11.19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토피아 정상원 기자]

ⓒ월간 시사문단사

중국 전역을 오가며 비행기 안에서 틈틈이 적어낸 무역하는 사업가 안상제 시인의 시집 ‘사랑받고 싶어서’가 출간됐다.

안상제 시인은 서울문학으로 데뷔한 작가이다. 시인은 이번 시집의 자서에서 “너무 아프고, 너무 그립고, 너무 뭉클하고, 너무 힘들수록 오탁의 물속에서 뻗어 올라 청정한 꽃을 피워내는 연꽃처럼 꿈을 꾸고, 아름다운 상상을 하고, 괴로운 상상도 하고, 슬픔에도 빠져 보고, 까닭 모를 그리움에 젖어도 보고, 때늦은 연식에 때 이른 것 같은 설렘을 느끼기도 하며 세간의 힘겨움에서, 혼탁함에서 벗어나고파 1인극을 하는 연극배우처럼 여러 역할 속에 빠져가며 써 온 글들이 세상에 나오려 하니 기쁜 마음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쑥스럽고 부끄러운 마음과 함께 두려움이 앞선다”고 밝혔다.

시집 해설은 강소이 작가가 썼다. 해설에서 강소이 작가는 ‘安 시인의 시에서는 사랑의 조바심과 애간장을 녹이는 그리움만 있는 것이 아니다. 상대방을 바라만 보고, 멀리 놓아두는 관조의 철학을 보이기도 한다. 자신을 겸손하게 내려놓고(heterotopia)를 갈구하는 내려놓음의 철학도 보이고 있다. 安 시인의 시편들에 흐르는 연가(戀歌)와 철학적인 면모들을 살펴보도록 하자.’라고 적었다. 시집의 해설은 총 30페이지로 안상제 시인의 시의 심상을 면밀하게 적어냈다.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