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독감 백신, 접종 적기에 맞아야... 전문가 신뢰 부탁”
문 대통령 “독감 백신, 접종 적기에 맞아야... 전문가 신뢰 부탁”
  • 정대윤 기자
  • 승인 2020.10.26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뉴시스

 

[뉴스토피아 정대윤 기자]최근 독감백신 접종 후 48명의 사망자(25일 오후 1시 기준)가 발생한 것과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보건당국이 전문가들과 함께 검토해 내린 결론과 발표를 신뢰해 주기 바란다"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26일 청와대에서 주재한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지금까지 신고 된 사례에 대한 부검 등의 검사와 종합적인 판단 결과, 사망과 예방접종 사이에 직접적인 인과관계가 없는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며 이 같이 말했다.

앞서 지난 23일 질병관리청은 1차 역학조사를 통해 "독감백신 접종과 사망 간의 인과성은 매우 낮다"고 발표했다. 이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이 총 48명의 사망자 가운데 20명을 부검해 조사한 결과에 근거한 것이다.

문 대통령은 "올해는 독감 예방뿐 아니라 독감과 코로나의 동시 감염과 동시 확산을 막기 위해 독감 예방접종을 더 확대할 필요가 있다"면서 "과도한 불안감으로 적기 접종을 놓침으로써 자칫 치명률이 상당한 독감에 걸리는 더 큰 위험을 초래하지 않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보건당국은 사망신고된 사례에 대해 신속한 검사와 투명한 결과 공개는 물론, 백신접종 후의 사망자 현황 등에 대해 지난해의 사례나 외국의 사례 등을 비교 제시함으로써 국민들이 불필요한 불안감을 갖지 않도록 충분한 노력을 기울여주기 바란다"라고 주문했다.

이에 따라 정부는 만 62세부터 69세 국민을 대상으로 독감백신 무료접종을 예정대로 시행할 예정이다. 정세균 국무총리도 25일 "국민들은 전문가의 판단을 믿고 정부 결정에 따라 예방접종에 계속 참여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방역성과에 따라 방역 조치가 완화되며 경제활동이 조금씩 정상화되고 있어 다행"이라며 "소비가 점차 살아나면서 소비 반등을 이룰 기회가 만들어지고 있다. 이 기회를 살려 빠른 경제 회복을 이끌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