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교통공단, 최근 5년간 교통사고분석시스템 분석 결과 발표
도로교통공단, 최근 5년간 교통사고분석시스템 분석 결과 발표
  • 최수희 기자
  • 승인 2019.02.26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토피아 최수희 기자]

ⓒ도로교통공단 서울지부

도로교통공단 서울지부가 최근 5년간(2013년~2017년) 서울시에서 발생한 초등학교 어린이 보행 교통사고를 분석한 결과 전체 사상자와 사망자 모두 2학년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초등학교 전체 보행교통사고 사상자의 58.9%가 저학년(1~3학년)에서 발생해 새 학기와 입학을 앞두고 운전자 및 학부모의 각별한 주의와 관심이 필요해 보인다.

초등학교 저학년의 경우 고학년보다 주의력이 떨어지고 상황 판단력이 낮으며, 교통안전교육 기회가 적어 사고를 당하는 경우가 많다. 월별 저학년 보행교통사고 사상자는 입학과 신학기가 시작되는 3월에 전달 대비 크게 증가하였으며, 이후 낮이 점점 길어지며 어린이의 활동량이 많아지는 6월까지 계속 증가하였다. 시간대별 저학년의 보행교통사고 사상자는 하교시간과 학원 활동, 놀이 등이 많은 오후 2~6시 사이에 전체 사상자의 절반이 넘는 50.3%가 집중적으로 발생하였다.

도로교통공단은 “어린이 보행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학교와 가정에서의 지속적인 교통안전교육이 필요하고 특히 등·하교시간 학교 주변 운전 시 더욱 조심해야 한다”고 안전운전을 당부하였다.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