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재활원, 보건복지부와 제3회 ‘장애와 건강 통계 컨퍼런스’ 개최
국립재활원, 보건복지부와 제3회 ‘장애와 건강 통계 컨퍼런스’ 개최
  • 정상원 기자
  • 승인 2019.02.25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토피아 정상원 기자]

ⓒ국립재활원

보건복지부와 국립재활원은 25일(월) 오후 1시 국립재활원 나래관(3층 중강당)에서 ‘통계로 살펴본 장애인 건강 이슈(쟁점)’를 주제로 컨퍼런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장애인 건강권 및 의료접근성을 높이기 위한 정책 수립은 장애인의 건강수준과 의료이용, 사망 통계를 근거로 하여 이루어져야 하나, 2016년 이전까지는 ‘장애인 실태조사’, ‘국민건강영양조사’ 등 주관적 설문에 따른 통계에 의존한다는 지적이 있었다.

이에 보건복지부와 국립재활원은 장애와 건강 통계 컨퍼런스를 2016년 처음 개최하고, ‘2012년도 장애와 건강 통계’를 발간하면서 장애인 건강정책 수립을 위한 근거로써 객관적 통계자료를 구축해 왔다.

국립재활원은 사회보장정보원, 국민건강보험공단, 통계청과 협조하여 장애인 건강데이터베이스(건강정보자료)를 구축하고 건강검진, 질병 발생 양상, 의료 이용, 사망 등 다양한 장애인 건강 통계를 산출하고 있다.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건강 통계를 통해 장애인의 건강수준 및 비장애인과의 건강 격차를 파악함으로써 보다 효과적인 건강관리 방안을 모색하고자 하였다.

아울러 장애인과 전체인구의 건강상태(건강검진 수검률과 판정현황, 의료이용량과 진료비, 사망원인 등)를 비교했던 이전의 통계와는 달리, 이번에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을 비교·분석하고 노인 장애인에 대한 건강상태 분석을 추가하였으며 전년도에 이어 ‘2016년 장애와 건강통계’자료집을 발간하였다.

2016년 장애와 건강통계자료집은 2018년 분석 시점, 자료의 최신 연도(2017년도 등록장애인·국민건강보험공단 자료, 2016년도 통계청 사망자료) 및 분석 기준연도를 통일해 2016년 자료로 분석했다.

보건복지부는 장애인 건강 통계 결과를 장애인 건강주치의, 장애 친화 검진기관 지정 등 ‘장애인 건강권 및 의료접근성 보장에 관한 법률’에 따른 다양한 건강관리서비스 제공의 근거로 활용하겠다며 사망률, 사망원인을 토대로 장애인 삶의 위험요소를 줄이고 기대여명과 건강수명을 늘리기 위한 정책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