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의장·여야 5당 원내대표 회동
국회의장·여야 5당 원내대표 회동
  • 정대윤 기자
  • 승인 2019.02.19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 국회 정상화 방안 논의
‘손혜원 투기의혹’ 국정조사 여부에 달려
문희상 국회의장과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장병완 민주평화당 원내대표, 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 등 여야 5당 원내대표단이 19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국회에서 국회의장-여야 5당 원내대표 회동을 갖고 있다. ⓒ뉴시스
문희상 국회의장과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장병완 민주평화당 원내대표, 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 등 여야 5당 원내대표단이 19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국회에서 국회의장-여야 5당 원내대표 회동을 갖고 있다. ⓒ뉴시스

[뉴스토피아 정대윤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과 여야 5당 원내대표가 19일 오전 회동을 갖고 국회 정상화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전날 여야 3당 원내대표 회동이 성과 없이 끝나 문 의장이 중재에 나섰으나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의 입장 차가 여전해서 꼬인 정국을 풀기는 쉽지 않을 전망이다.

더불어민주당은 자유한국당에 5.18 광주민주화운동 망언 처리와 함께 ‘조건 없는 정상화’ 동참을 요구하고 있는 반면, 자유한국당은 ‘손혜원 투기의혹’ 국정조사만이라도 수용해야 국회 정상화에 나설 수 있다는 방침이다.

2월 임시국회 정상화가 목포 부동산 투기 의혹을 받는 손혜원 무소속 의원 국정조사 여부에 달려있는 셈이다.

그러나 홍영표 원내대표는 이날 5·18 망언 국회의원에 대한 징계와 민생 입법, 권력기관 개혁, 선거제 개편 등은 현안은 정치적 흥정이 될 수 없다고 강조했다.

나경원 원내대표도 이날 회의에서 김태우 전 수사관 폭로와 신재민 전 사무관 등 여권 발 논란에 대해 청와대가 묵묵부답으로 일관하고 여당도 뭉개기만 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한편 한국당은 이날 오후 2시에 원내 전략을 논의하기 위한 의원총회를 소집한 상태이다.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