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화순국제백신포럼, ‘4차 산업혁명과 미래지향적 백신기술’ 개최
2018 화순국제백신포럼, ‘4차 산업혁명과 미래지향적 백신기술’ 개최
  • 정상원 기자
  • 승인 2018.11.16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적인 백신 전문가 화순에 모여 백신산업 발전방향 모색
▲ ‘2018화순국제백신포럼’이 11월 15일과 16일 양일간 전남 화순읍 하니움문화스포츠센터에서 개최된다.

[뉴스토피아 = 정상원 기자] 세계 백신산업의 미래를 한눈에 가늠해 볼 수 있는 ‘2018화순국제백신포럼’이 11월 15일과 16일 양일간 전남 화순읍 하니움문화스포츠센터에서 개최되었다.

‘4차 산업혁명과 미래지향적 백신기술’을 주제로 진행된 이번 포럼은 구조백신학의 선도적 연구자인 미국 국립보건원 백신연구소 피터 궝(Peter Kwong) 책임연구원을 비롯해 국내외 백신 석학 8명이 연사로 나서며, 의료계, 학계, 기업계, 정부 관계자 등 800여 명이 참석하였다.

특히 백신 연구 분야에서 가장 널리 전문성을 인정받는 비영리단체인 국제백신학회(ISV, International Society for Vaccines)의 아시아지부 컨퍼런스와 함께 공동 개최돼 화순백신산업특구의 국제적 네트워킹을 강화하였고, 최신 글로벌 백신기술 트랜드가 상세히 소개되고, 대한민국과 전남 백신산업의 발전방향도 모색하였다.

제1세션에는 ‘새로운 패러다임 백신 연구 개발’이란 주제로 미국 국립보건원 백신연구소 피터 궝(Peter Kwong) 책임연구원과 GSK(세계 7대 백신제약 회사) 제프리 울머(Jeffrey Ulmer) R&D 책임자, 연세대 성백린 교수, 미국 메사추세츠대 샨 루(Shan Lu) 교수가 혁신적인 백신 연구개발 성과와 발전 계획을 소개했다.

제2세션에는 ‘백신산업 글로벌 현황 및 전망’이란 주제로, 인도 혈청센터 수레스 자다브(Suresh Jadhav) 연구소장, 일본 감염성 토시히로 호리(Toshihiro Horii) 질병통제연구소장, ㈜유바이오로직스 백영옥 대표이사가 개발도상국의 백신 개발·보급 상황, 세계 백신산업에서 대한민국의 노력과 성과에 대해 발표하였다.

아울러, 화순백신산업특구에 대한 국내외 백신제약회사와 투자협약도 체결하였는데, 전라남도와 화순군은 의약품 안전성 시험 특화기업인 바이로슈어(오스트리아 본사)와 ㈜영사이언스, 차세대 항암 치료제 핵심기술을 보유한 ㈜큐리진, 연매출 1,000억원의 전문의약품 제조·판매 기업인 한국프라임제약㈜ 등 4개 기업과 백신산업특구 투자를 위해 공동 연구개발, 백신원액 제조, 생산공장 건립 등을 긴밀히 협력할 계획이다.

화순군은 “올해 제3회째 이어온 2018 화순국제백신포럼은 세계 백신학자의 교류 협력은 물론, 글로벌 시대 화순백신산업 특구의 역할과 비전에 대해 논하는 자리였으며, 이번 포럼을 통해 전남이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여 첨단 백신산업을 선점하고, 화순 백신산업특구에 글로벌 기업이 투자하는 토대가 마련 될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토피아 = 정상원 기자 / jsw@newstopia.co.kr]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