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 현대미술 학생팀 '창의콘텐츠대회 대상' 수상
건국대, 현대미술 학생팀 '창의콘텐츠대회 대상' 수상
  • 고천주 기자
  • 승인 2018.10.23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간시사매거진 = 고천주 기자]23일 건국대학교가 예술디자인대학 현대미술학과 4학년 김소연, 정아린, 홍여진 학생팀이 한국 근·현대 소설을 각색한 단편 드라마 ‘미스-비’라는 작품으로 제5회 ‘방송미디어 직업체험전의 창의콘텐츠 발굴대회’에서 대상인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전파진흥협회(RAPA)의 ‘크리에이터 스쿨’ 주관으로 8월 31일 일산 빛마루 방송지원센터에서 열린 이번 행사는 방송미디어 꿈나무를 발굴하는 가장 영향력 있는 대회 가운데 하나로 2018년에는 방송미디어 관련 고등학생과 대학생으로 이루어진 20개 팀이 참가했다.

건국대 현대미술학과 학생팀의 작품 미스-비는 근·현대 소설 ‘비사감과 러브레터’를 현대로 가져와 각색한 10분 가량의 단편 드라마로 학교에서 배우는 수능 소설로 정도로만 소비되는 한국 근·현대소설을 현 세대에게 친숙한 영상매체로 접근해 한국 문학에 대한 새로운 인식을 가져왔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소연, 정아린, 홍여진 학생은 “영상을 통해 현 시대를 객관적으로 판단할 수 있는 시각을 기를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수상 소감을 말했다.

이번 창의콘텐츠 발굴대회에서는 1차 서류심사와 두 달간의 방송 제작 실무교육을 받고 예선 심사를 거친 최종 10팀이 선발됐으며 이들이 직접 제작한 영상과 기획안을 현장에서 발표하는 최종 경연의 자리를 가졌다. 대상을 차지한 건국대 현대미술학과 팀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과 영상물의 최종완성을 위한 상금 300만원이 수여됐다. 또 다큐멘터리 영화제 중 가장 권위 있는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열리는 국제다큐멘터리 영화제(IDPA)에 초청되는 기회가 제공된다.

한국전파진흥협회 전파방송통신교육원 임정훈 원장은 “방송이 웹·모바일과 4차 산업혁명 등에 따라 매우 빠르게 변화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방송이 과거와는 달리 개인의 상상력과 아이디어로 역량을 마음껏 발휘할 수 있는 분야가 됐다”며 “학생들이 방송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개인의 역량을 키워 방송의 중추적인 역할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주간시사매거진 = 고천주 기자 gcj@weeklysisa.co.kr]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