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섭 광주시장 “붕괴된 아파트 전면 철거 후 재시공도 검토”
이용섭 광주시장 “붕괴된 아파트 전면 철거 후 재시공도 검토”
  • 정인옥 기자
  • 승인 2022.01.13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가 추진하는 사업에 현대산업개발 참여 배제하는 방안 법률적 검토할 것”
이용섭 광주시장은 13일 오전 광주 서구 화정동 현대산업개발 신축 아파트 붕괴 현장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번 사고와 관련해 재발 방지를 위한 3대 입장을 발표하고 있다.ⓒ뉴시스
이용섭 광주시장은 13일 오전 광주 서구 화정동 현대산업개발 신축 아파트 붕괴 현장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번 사고와 관련해 재발 방지를 위한 3대 입장을 발표하고 있다.ⓒ뉴시스

 

[뉴스토피아 정인옥 기자]지난 11일 광주광역시 서구 화정동 '광주 화정 아이파크' 아파트 신축 공사현장에서 발생한 건물 붕괴 사고와 관련해 이용섭 광주시장은 13일 "광주시가 추진하는 사업에 일정기간 현대산업개발 참여를 배제하는 방안도 법률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이 시장은 이날 오전 '현대산업개발 아파트 신축공사 붕괴사고' 현장에서 브리핑을 갖고 "이번 붕괴사고가 발생한 아파트 공사현장은 전문가들과 철저히 점검해 건물에 대한 안전성이 확보되지 않으면 건물 전면 철거 후 재시공하는 방안까지도 검토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시장은 "광주시는 어제(12일) 현대산업개발이 진행하는 광주 시내 5곳의 공사현장에 대해 즉각 중지명령을 내렸으며 안전성 확보 전까지 재개하지 않겠다"며 "앞으로 광주시가 추진하는 사업에 일정기간 현대산업개발 참여를 배제하는 방안도 법률적으로 검토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특히 "이번 붕괴사고가 발생한 아파트 공사현장은 전문가들과 철저히 점검해 건물에 대한 안전성이 확보되지 않으면 건물 전면 철거 후 재시공하는 방안까지도 검토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 시장은 "공사현장 관리감독과 관련해 광주시에서 공공감리단 제도를 도입·설치하겠다"며 "일정 규모 이상의 사업장에 대해 안전을 철저히 점검하며 문제가 있을 시에는 곧바로 공사를 중단시키고 시정토록 해 안전사고를 근본적으로 확실하게 예방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이 시장은 "사고 발생 40여시간이 지났지만 아직까지 실종자를 찾지 못해 실종자와 가족들께 송구스럽다"며 "여섯 분의 실종자를 찾을 때까지 24시간 시장실에 상주하며 최대한 빨리 실종자를 찾을 수 있도록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고개를 숙였다.

한편 광주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일찍 소방 구조견과 구조대원들을 투입해 실내 수색작업을 재개했고 드론을 활용한 외부 수색작업도 진행하고 있다. 또 무인 굴삭기를 투입해 적치물 제거와 수색작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현대산업개발은 전문가들로부터 붕괴 우려가 제기돼 온 140여미터 높이의 타워크레인을 늦어도 이번 주 일요일까지는 완료할 계획이다. 또 낙석 방지 와이어와 옹벽을 설치하고 별도의 구조팀도 투입하기로 했다.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