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태섭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 책임감을 갖고 깊이 고민 중”
금태섭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 책임감을 갖고 깊이 고민 중”
  • 정대윤 기자
  • 승인 2020.11.18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금태섭 전 의원이 18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국민의힘 초선의원 모임에서 강연하고 있다. ⓒ뉴시스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금태섭 전 의원이 18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국민의힘 초선의원 모임에서 강연하고 있다. ⓒ뉴시스

 

[뉴스토피아 정대윤 기자]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금태섭 전 의원이 내년 4월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대해 “책임감을 갖고 깊이 고민하고 있다”며 출마 가능성을 시사했다.

금 전 의원은 18일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명불허전 보수다' 강연에 참석해 "감당할 역할을 깊이 고민해서 감당해야 할 일이 있다면 감당해야할 것"이라며 "결심이 서면 알리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부동산 문제를 비롯해 국민이 고통을 겪고 있는 여러 난맥상은 행정력 부족이나 경험 때문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서울시장 선거에서 합리적 정치를 복원하기 위해서는 여러 세력이 힘을 합쳐야 한다”면서 “나도 나름의 역할을 찾을 거지만, 국민의힘은 국민의힘 나름의 역할을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상식의 정치, 책임의 정치'라는 주제로 열린 강연에서 금 전 의원은 국민의힘을 향해 "패배에 따른 불이익을 감수하며 변신에 노력해 대안 세력으로 바뀌었다는 인식을 심어주려고 해야 한다"며 "지는 프레임에 매달려 있으면 영원히 진다"고 지적했다.

금 전 의원은 “놀랄 수밖에 없는 과감한 조치를 취해야 한다. 광주에 사과하고 정부 여당이 추진하는 법안에 유연한 반응을 하는 것은 훌륭한 일”이라며 “그러나 조금 더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국민의힘 강연 참석한 금태섭 전 의원
국민의힘 강연 참석한 금태섭 전 의원

 

그러면서 민주당에 대해선 “독선과 오만, 고집과 집착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며 “법무부 장관과 검찰 총장이 매일같이 사사건건 충돌하는데 집권 여당, 정치인들은 해결에 나서지 않고 있다. 대통령도 책임 있는 모습을 보이지 않고 침묵한다”고 비난했다.

금 전 의원은 "야권이 연대해서 힘 합치고 선택할 수 있는 대안이 마련되길 바라는 마음이 분명히 있다"며 변화와 쇄신을 바탕으로 한 '야권 연대'에 참여할 뜻도 있음을 밝혔다.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