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해뜨락요양병원서 직원.환자 52명 집단 감염... 동일집단 격리
부산 해뜨락요양병원서 직원.환자 52명 집단 감염... 동일집단 격리
  • 남희영 기자
  • 승인 2020.10.14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84명으로 집계됐다. 다만 전날 부산 해뜨락요양병원 전수검사에서 확인된 52명은 14일 신규 집계에 포함되지 않았다.
14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84명으로 집계됐다. 다만 전날 부산 해뜨락요양병원 전수검사에서 확인된 52명은 14일 신규 집계에 포함되지 않았다.

 

[뉴스토피아 남희영 기자]부산 북구의 한 요양병원에서 직원과 환자 등 50여 명이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에 집단 확진돼 방역에 비상이 걸렸다.

14일 부산시 보건당국에 따르면 북구 만덕동에 있는 해뜨락 요양병원에서 근무하는 직원 10명과 입원 환자 42명 등 5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부산시에 따르면 지난 13일 이 요양병원에서 일하는 50대 간호조무사(부산 485번 확진자)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보건당국은 곧바로 이 병원 직원과 환자 등 모두 262명을 진단 검사했고, 14일 아침 52명이 집단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해당 요양병원은 동일 집단 격리(코호트 격리) 조처됐다. 확진 판정을 받은 이 병원의 환자 42명은 병원 안 이동제한 조처해 치료하고 있다. 직원 10명은 부산의료원으로 옮겨 치료를 받게 된다.

시 보건당국은 485번 확진자의 감염경로와 증상 발현 시점, 동선, 접촉자 등을 파악하기 위해 역학조사를 하고 있다. 아직 485번 확진자에 대한 감염경로는 밝혀지지 않았다. 시 보건당국은 485번 확진자가 간호조무사여서 직업 상 많은 환자들과 밀접 접촉했을 것으로 보고 추가 감염 여부를 예의주시하고 있다.

해당 요양병원이 있는 만덕동은 최근 식당과 목욕탕 등에서 수십 명의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소공원 18곳을 모두 폐쇄하는 등 전국에서 처음으로 동(洞) 단위 방역 강화 조치된 지역이다.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