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당중앙군사위 확대회의서 “태풍피해에 인민군 투입”지시
김정은, 당중앙군사위 확대회의서 “태풍피해에 인민군 투입”지시
  • 정상원 기자
  • 승인 2020.09.09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제9호 태풍 '마이삭'으로 피해를 입은 함경남도 지역을 찾아 대책 마련을 지시하고 현장지도에 나섰다고 6일 조선중앙TV가 보도하고 있다. (사진=조선중앙TV 캡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제9호 태풍 '마이삭'으로 피해를 입은 함경남도 지역을 찾아 대책 마련을 지시하고 현장지도에 나섰다고 6일 조선중앙TV가 보도하고 있다. (사진=조선중앙TV 캡쳐)

 

[뉴스토피아 정상원 기자]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확대회의를 열고 제9호 태풍 ‘마이삭’으로 큰 피해를 입은 함경남도 검덕지구 피해 현황과 복구 대책을 논의하면서 복구에 인민군을 동원하기로 결정했다.

북한관영매체 조선중앙통신과 노동신문은 9일 김 위원장이 “8일 당 중앙위원회 본부청사에서 확대회의를 소집하고 국가적인 피해복구대책을 토의했다”며 “심각한 피해를 입은 검덕지구의 상황을 상세히 통보했다”고 보도했다.

북한 매체들은 검덕광업연합기업소와 대흥청년영웅광산, 룡양광산, 백바위광산에서 2천여 세대의 살림집과 수십 동의 공공건물이 파괴되거나 침수됐다고 전했다. 특히, 도로의 경우 45개소 6만m가 유실되고 59개의 다리가 끊어졌으며 철길의 경우 31개소에 3천500여m 구간 노반과 2개소에 1,130여m의 레일이 유실되는 등 교통이 완전히 마비되는 비상사태에 직면하게 됐다고 구체적 피해 통계를 공개했다.

이에 김 위원장은 "당 중앙군사위원회는 검덕지구의 피해와 복구건설규모를 검토하고 복구건설을 또다시 인민군대에 위임하기로 했다"며 "인민군대만이 또 하나의 전선을 전개할수 있다"고 강조했다. 검덕지구는 북한의 대표적 아연 산지로 ‘검덕광업연합기업소’ 등 광산이 몰려 있다.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9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전날 당 중앙군사위원회 제7기 제6차 확대회의를 소집·지도했다고 보도했다. 2020.09.09. (사진=노동신문 캡처)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9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전날 당 중앙군사위원회 제7기 제6차 확대회의를 소집·지도했다고 보도했다. 2020.09.09. (사진=노동신문 캡처)

 

김 위원장은 “검덕지구를 하루빨리 복구하는 것은 그곳 인민들과 국가재산을 보호하기 위해서도 절실하며 동시에 우리 경제의 중요 명맥을 살리기 위해서도 반드시 선행해야 할 급선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적어도 10월 10일까지는 새 살림집들의 체모를 갖추고 도로와 철길을 복구하며 연말까지는 모든 피해를 100% 가실 수 있는 국가적인 비상대책을 취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김 위원장은 다른 지역의 태풍 피해 복구는 “10월10일까지 빛나게 결속하게 될 것”이라며 “(검덕지구 복구에 나설) 인민군 장병들이 당 제8차 대회 전으로 성스러운 전투임무를 빛나게 결속(마무리)하리라는 확신을 표명했다”고 매체들이 전했다.

그러면서 김 위원장은 회의에서 이번 태풍 피해로 인해 북한이 국가적으로 추진하던 연말투쟁 과업들을 전면적으로 고려하고 투쟁방향을 변경해야 하는 상황에 직면했다고 밝혔다.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