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오는 13일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 직접 발표한다
문 대통령, 오는 13일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 직접 발표한다
  • 남희영 기자
  • 승인 2020.07.08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강원 춘천시 남산면 더존비즈온 강촌캠퍼스에서 열린 '한국판 뉴딜, 디지털경제 현장방문'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강원 춘천시 남산면 더존비즈온 강촌캠퍼스에서 열린 '한국판 뉴딜, 디지털경제 현장방문'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뉴스토피아 남희영 기자]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13일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을 국민들에게 직접 보고할 계획이다.

문 대통령은 8일 오전 10시 30분부터 낮 12시 30분까지 두 시간 동안 이어진 비공개 업무보고에서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으로부터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안'을 보고받고 오는 13일 국민보고대회를 열어 코로나19 국난 극복 전략으로 제시한 '한국판 뉴딜'의 종합계획을 직접 발표한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밝혔다.

강 대변인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으로부터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안을 비공개로 보고받았다.

이에 문 대통령은 수십 쪽에 이르는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안을 꼼꼼하게 검토한 뒤 "짧은 시간 안에 그랜드한 구상으로 잘 만들어냈다"고 하면서 "당정청 간 긴밀한 협업을 통해 마련됐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강민석 대변인은 "최근까지 문 대통령은 한국판 뉴딜에 대한 상세한 내용을 직접 챙겼다"며 "지난 4월 22일 문 대통령의 첫 지시 이후 (두 달반 만에) 구체적인 종합계획안이 나온 것"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문 대통령은 "정부가 어떤 사회를 만들고자 하는지, 한국판 뉴딜의 비전과 상세한 추진 계획을 국민들에게 상세히 보고할 수 있도록 국민보고대회를 잘 준비하라"고 지시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따라 문재인 대통령은 오는 13일 청와대에서 국민보고대회를 열어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을 직접 발표할 계획이다.

문 대통령의 '한국판 뉴딜'은 크게 '디지털 뉴딜'과 '그린 뉴딜'로 추진될 전망이다. 이는 대규모 고용을 창출하면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혁신성장을 준비하기 위한 국가프로젝트이자 국가전략이라는 설명이다.

문 대통령은 지난 4월 22일 열린 제5차 비상경제회의에서 한국판 뉴딜 추진을 공식 선언한 이후 한국판 뉴딜에 그린 뉴딜을 포함시켰고, 지난 5월에는 4개 부처(환경부, 산업자원통상부, 중소벤처기업부, 국토교통부)로부터 '그린 뉴딜' 합동보고를 받았다. 또한 지난 6월 1일 열린 제6차 비상경제회의에서는 '7월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 국민보고'를 예고하기도 했다.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