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신종코로나 4명 추가…3명 '접촉자·가족'·1명 '중국 관광객'
국내 신종코로나 4명 추가…3명 '접촉자·가족'·1명 '중국 관광객'
  • 남희영 기자
  • 승인 2020.02.06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16·18번째 확진자와 병원에서 접촉한 것으로 추정되는 시민들이 5일 오후 광주 광산구 소촌동 광주소방학교 생활관에 마련된 격리시설로 옮겨지고 있다.ⓒ뉴시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16·18번째 확진자와 병원에서 접촉한 것으로 추정되는 시민들이 5일 오후 광주 광산구 소촌동 광주소방학교 생활관에 마련된 격리시설로 옮겨지고 있다.ⓒ뉴시스

 

[뉴스토피아 남희영 기자]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4명 추가 확인했다고 밝혔다.  4명 중 2명은 기존 확진자의 가족이며, 1명은 접촉자, 한 명은 여행 온 중국인이다. 6번째 환자의 접촉자, 15번째와 16번째 환자 가족, 중국인 관광객 등으로 확진자는 총 23명으로 늘어났다.

20번째 환자(41세 여성, 한국인)는 중국 우한에서 입국 당시 4번째 환자(55세 남성, 한국인)와 같은 비행기에 탑승한 15번째 확진자(43세 남성, 한국인)의 가족이다. 자가 격리 중 시행한 검사 결과 지난 5일 양성으로 확인, 국군수도병원에 격리 조치됐다.

21번째 환자(59세 여성, 한국인)는 3번 환자(54세 남성, 한국인)로부터 감염된 6번째 확진자(55세 남성, 한국인)의 접촉자다. 자가 격리 중 시행한 검사 결과 5일 확진을 받아 서울대병원에 격리됐다.

22번째 환자(46세 남성, 한국인)는 태국을 여행했던 16번 확진자(42세 여성, 한국인)가족으로 귀국 직후 설 연휴인 25일 전남 나주 친정집에서 만난 가족이다. 자가 격리 중 시행한 검사에서 6일 양성으로 확인돼 조선대병원에 격리 조치됐다.

23번째 환자(58세 여성, 중국인)는 관광 목적으로 지난 1월23일 입국했으며 보건소 조사로 발열이 확인돼 시행한 검사 결과 6일 양성으로 확인, 국가지정격리병상으로 입원할 예정이다.

질병관리본부는 "추가 확진 환자들에 대해서는 역학조사 및 방역조치가 진행 중이며 좀 더 자세한 내용은 이날 오후 발표할 계획이다.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