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3당 회동 불발, 한국당 불참
여야 3당 회동 불발, 한국당 불참
  • 정대윤 기자
  • 승인 2019.12.16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인영(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문희상 국회의장, 심재철 신임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회의장 주재 여야 3당 교섭단체 원내대표 회동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뉴시스
이인영(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문희상 국회의장, 심재철 신임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회의장 주재 여야 3당 교섭단체 원내대표 회동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뉴시스

[뉴스토피아 정대윤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 주재로 16일 열릴 예정이었던 여야 3당 교섭단체 원내대표 회동이 심재철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의 불참으로 결국 무산됐다.

이날 회동이 무상되면서 파행 상태인 국회 일정 논의도 하지 못했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민생입법과 선거제·검찰 개혁법안에 관심을 가지지않고 국회를 난폭하게 유린하는 집회를 하고 있는 한국당에게 매우 유감스럽다는 말씀을 전한다"며 본회의를 열기는 어렵다고 봤다.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도 "전혀 내용 논의되는 것이 없이 끝났다"며 "지금 상황으로봐서는 현실적으로 어렵지 않겠는가 싶다"고 말했다.

이어 오 원내대표는 "그래도 마지막까지 물밑에서 최종 대화의 통로를 만드는 것이 바람직하지 않겠나 생각한다"며 "저도 한국당과 접촉을 해서 협상을 통해 합의가 될 수 있는 부분이 어디까지인지 체크해보겠다"고 말했다.

한편 심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오늘 오전 11시에 문 의장이 여야 교섭단체 대표들과 의장실에서 만나자고 했지만 저는 그 시각에 의장을 만나지 않겠다"며 "헌정 사상 유례없는 사나흘짜리 꼼수 쪼개기 국회를 열겠다는 민주당을 편 들고 여당의 하수인 역할이나 하는 의장을 만나서 무슨 얘기를 하겠나"라고 회동 불참을 예고했다.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