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 마지막 정기국회 개의
20대 마지막 정기국회 개의
  • 정대윤 기자
  • 승인 2019.09.02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야, '개회 앞서 조국 청문회' 등 논의
지난해 12월 8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364회 국회(정기회) 제16차 본회의에서 2019년도 예산안에 대한 수정안이 가결되고 있다. ⓒ뉴시스
지난해 12월 8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364회 국회(정기회) 제16차 본회의에서 2019년도 예산안에 대한 수정안이 가결되고 있다. ⓒ뉴시스

[뉴스토피아 정대윤 기자] ‘조국 법무부 장관 청문회’ 문제로 여야가 격돌하고 있는 가운데 20대 마지막 정기국회가 2일 개회식을 시작으로 100일간의 일정에 돌입한다.

국회는 이날 오후 2시 서울 여의도 본청 본회의장에서 문희상 국회의장과 여야 의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371회 정기국회 개회식을 갖는다.

이날부터 열리는 정기국회에서 여야는 정부가 제출한 513조원 규모의 내년도 예산안을 심사하고 국정감사를 통해 지난 1년간 문재인정부의 국정을 평가한다.

또 여야는 선거제 개편안,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검경수사권 조정 등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주요 쟁점법안은 물론 일본 수출규제 대응 법안, 탄력근로제 등 각종 민생 법안도 심의할 예정이다.

한편 개회에 앞서 이날 오전에 문 의장과 교섭단체 3당 원내대표는 정례회동을 하고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청문회 일정과 정기국회 의사일정을 논의할 계획이다.

또 문 의장과 민주당 이해찬, 한국당 황교안, 바른미래당 손학규, 민주평화당 정동영, 정의당 심상정 대표는 이날 월례 당대표 모임인 '초월회'에서 만날 예정이다.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