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문화재단, 시민이 주인공 ‘오케스트라축제’·‘위댄스 페스티벌’ 개최… 가을의 일상에 예술 바람이 분다
서울문화재단, 시민이 주인공 ‘오케스트라축제’·‘위댄스 페스티벌’ 개최… 가을의 일상에 예술 바람이 분다
  • 정인옥 기자
  • 승인 2019.09.18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토피아 정인옥 기자]

ⓒ서울문화재단

서울문화재단은 일상 속 예술의 즐거움을 발견하고 확산시키는 장을 마련하고자 9월 21일(토)에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와 <위댄스 페스티벌>을 세종문화회관과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각각 개최한다.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9월 21일~29일, 세종문화회관)

서울시립교향악단을 비롯해 총 41개 단체 소속 2500여명의 연주자가 참여하는 제6회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가 9월 21일부터 29일까지 8일간 세종문화회관에서 진행된다.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는 2014년 시작돼, 올해로 6회를 맞이한 대표적인 생활음악 축제다. 전문 예술인이 아닌, 직업과 관계없이 자발적으로 문화예술 활동을 하는 아마추어 연주자로 구성된 ‘생활예술오케스트라’의 연주자 또는 단체를 선발해 매년 대규모 합주의 기회를 제공해왔다.

이번 축제는 총 41개 단체 소속 2500여명의 연주자가 함께하는 대규모 행사로 △서울시립교향악단 △관현악기를 비롯해 팬플룻, 기타, 하모니카, 색소폰, 오카리나, 국악 등 다양한 악기로 구성된 생활예술오케스트라 30단체 △서울시교육청을 통해 선발된 학생오케스트라 9단체 △폐막식에 참여하는 서울학생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총 8일간 공연을 선보인다.

축제의 마지막 날인 9월 29일 폐막식에는 서울학생필하모닉오케스트라의 특별공연과 함께 서울시립교향악단 생활예술오케스트라의 하모니가 펼쳐진다. 특히 서울시립교향악단과 생활예술오케스트라 합주 공연에는 85명의 시민단원을 포함해 총 110명의 연주자가 참여한다. 이번 특별공연을 위해 생활예술오케스트라 단원은 서울시립교향악단을 통해 9월 한 달간 마스터클래스와 리허설을 거쳤다.

시민 단원은 최연소 초등학교 1학년부터 60대까지 직업과 나이에 관계없이 일상 생활 속에서 음악을 즐기는 시민으로 구성된 점이 특징이다.

티켓은 전석 5000원이며, 10인 이상 단체구매, 세종문화회관 유료회원, 장애인, 국가유공자 50% 할인이 적용된다. 예매는 세종문화회관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위댄스 페스티벌(9월 21일, 여의도 한강공원 물빛무대, 너른들판)

탱고·스윙·살사·발레·어반·재즈 등 6개 주요 춤 장르의 매력을 맛볼 수 있는 생활예술 춤 축제 <위댄스 페스티벌(WE DANCE FESTIVAL)>이 ‘5개 무대, 6개 장르, 7시간의 춤 난장!’란 주제로 9월 21일 오후 2시부터 9시까지 여의도 한강공원 일대에서 펼쳐진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한 <위댄스 페스티벌>에서는 여의도 한강공원 물빛무대를 비롯한 5개의 댄스 스테이지에서 탱고·스윙·살사·발레·어반·재즈 6개 주요 춤 장르를 아마추어 춤 동호회와 함께 7시간 동안 열린다.

<위댄스 페스티벌>은 공연(위댄스 스테이지), 소셜(소셜댄스파티), 강습(거리 위 교습소)으로 나눠 펼쳐진다. 공연 장르인 ‘위댄스 스테이지’는 아마추어 춤 동호회들의 무대로 △6개 장르 총 40개 춤 동호회 연합공연 △6개 장르 외 춤 동호회의 공연이 펼쳐지는 ‘오픈 스테이지’ △40세~80세 시니어 춤 동호회 경연대회 ‘서울춤자랑’ 수상팀의 특별공연이 진행된다.

‘소셜댄스파티’는 한강을 배경으로 라이브밴드, DJ의 음악에 맞춰 누구나 자유롭게 탱고·살사·스윙 3개 장르의 춤과 음악을 즐길 수 있다. ‘거리 위 교습소’는 춤을 배우고 싶었지만 기회가 없던 시민을 대상으로 재즈·탱고·스윙·살사 장르의 춤 동호회와 ‘원밀리언 댄스스튜디오’가 함께 일일 춤 강습을 연다.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이벤트 프로그램은 △장르를 불문하고 자신의 막춤 실력을 뽐낼 수 있는 ‘춤신춤왕 막춤대회’와 △180만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버 퇴경이와 함께 하는 ‘랜덤플레이댄스’가 있으며, 음악과 함께 한강의 경치를 즐길 수 있도록 텐트와 간이의자 등을 무료로 대여해준다.

서울문화재단 김종휘 대표이사는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와 <위댄스 페스티벌>은 대표적인 생활예술인들의 축제”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더욱 많은 시민들이 생활예술의 즐거움을 함께 발견하고, 일상 속에서 펼쳐지는 예술이 확산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프로그램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 및 참가 신청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과 생활문화플랫폼(www.artandlife.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 경기도 파주출판도시 문발로 203 사유와문장 2층
  • 대표전화 : 02-562-0430
  • 팩스 : 02-780-4587
  • 구독신청 : 02-780-4581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6311
  • 뉴스토피아 / 주식회사 디와이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95
  • 등록일 : 2013-12-26
  • 발행인 : 정대윤
  • 편집인 : 남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희영
  • 뉴스토피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토피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press@newstopia.co.kr
ND소프트